충청남도 미디어

전체메뉴

여행

충남넷 미디어 > 통통충남 > 여행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공주 소라티마을의 고즈넉하고 아름다운 봄 풍경

2020.03.30(월) 09:40:06대로(dried@naver.com)

이 글은 충청남도 도민리포터의 글입니다. 충청남도 공식 입장과는 다를 수 있습니다.

역사의 도시 공주에는 숙박을 하면서 주변 관광을 하기 좋은 아름다운 한옥마을들이 있습니다. 계룡산 갑사 바로 아래에도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한옥마을이 있다는 사실을 아는 사람은 많지 않을 것 같아서 소개하고자 합니다.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갑사한옥마을은 갑사주차장 바로 옆에 있어서 이곳에 주차하고 마을을 둘러볼 수 있습니다. 이 아담한 마을의 이름은 소라티마을인데요, 충청남도 공주시 계룡면 중장리에 속해 있습니다. 산비탈을 따라 길게 늘어서 있는 기와집과 담장들이 고즈넉하고 아름다운 풍경을 만들어내고 있습니다.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갑사한옥마을이라고도 불리는 소라티마을에서는 국립공원 계룡산의 주요 봉우리들이 나란히 바라다 보입니다.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아름다운 돌담 아래에는 수선화가 곱게 피어서 아름다운 정취를 더해줍니다.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수선화를 더욱 가까이 다가가서 담아 보았습니다. 노오란 수선화가 옹기종기 모여 피어 있는 모습이 마치 바람개비가 봄바람이 불어주기를 기다리고 있는 것 같았습니다.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새하얀 꽃봉오리를 가지 가득 매달고 있는 목련이 파란 하늘과 멋지게 어울리네요.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소라티마을에는 자그마한 절도 있어서 전원적인 분위기를 돋구워 줍니다.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여기저기 매화꽃도 한창입니다. 봄이 무르익으면서 갖가지 꽃들이 소라티마을 구석구석에서 꽃을 피울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마을 주변에는 농작물을 재배하고 있는 밭도 있어서 한적한 시골 풍경을 자아냅니다. 공주에는 마늘 재배를 참 많이 하고 있는 것 같네요.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대갓집을 연상시키는 고풍스런 한옥의 살짝 열린 문 사이로 석탑을 품은 아름다운 정원이 보입니다.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이곳 한옥마을은 숙박시설로 이용되고 있는 곳이 많은 것 같습니다. 펜션도 늘어서 있고 민박집도 보입니다. 우리를 보고 들어와서 차 한 잔 하고 가라 하는 주인아주머니를 따라 어느 민박집으로 들어가 보았습니다. 코로나19 여파인지 손님은 전혀 없군요.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해바라기 조화가 심어져 있는 마당에서 멀리 계룡산 줄기가 바라다 보입니다. 여름에는 이 자리에 연꽃이 핀다고 하니 더욱 아름다울 것 같습니다.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마당에는 온통 갖가지 모양의 수석과 다육 식물들이 가득해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네요.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복도에는 알록달록 아름다운 커다란 벽화가 그려져 있어 화려한 느낌을 줍니다.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창살 사이로 햇살 가득 들어오는 방안에는 진귀한 골동품들이 가득하였습니다.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방안에도 수석을 비롯한 각종 소품들이 가득하네요.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조용히 앉아서 차를 마실 수 있도록 각종 다기들이 잘 정돈되어 있었습니다.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그 외에도 정말 다양한 아름다운 소품들이 장식장과 진열대 위에 디스플레이되어 있어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었습니다. 마치 작은 박물관을 연상시켜 주었습니다. 이곳에서 숙박을 하면서 진귀한 물품들을 감상하는 재미도 쏠쏠할 것 같습니다.
 
전원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갑사 한옥마을 민박촌 사진
 
민박집 사장님이 내주시는 차를 한 잔 하면서 창살 너머로 계룡산을 바라다 봅니다. 저 계룡산 아래에는 갑사가 있습니다. 이곳에서 1박하면서 갑사에 들러 마음 수양을 하고 계룡산 연청봉에 오르거나, 용문폭포와 신흥암, 금잔디고개를 지나 삼불봉에 이를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계룡산 너머 동학사로 갈 수도 있지요. 주변에는 갑사 저수지가 있고 신원사도 있어서 이곳에서 여유롭게 숙박하면서 공주관광을 하는 것도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숙박비도 저렴한 편이고 요청하면 식사도 제공한다 하니, 코로나19가 종식되고 여행이 자유로워지면 이곳에서 모임을 하면 참 좋겠다는 생각을 하면서 갑사로 봄꽃 여행을 떠났습니다.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련 기관 사이트
[우: 32255] 충청남도 홍성군 홍북읍 충남대로 21

대표 전화 041-120

대표 팩스 041-635-3000

Copyright 충남넷 멀티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