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남도 미디어

전체메뉴

여행

충남넷 미디어 > 통통충남 > 여행

봄이 기다려지는 고즈넉한 계룡산 동학사

2020.02.20(목) 22:03:08잎싹(kji206@naver.com)

이 글은 충청남도 도민리포터의 글입니다. 충청남도 공식 입장과는 다를 수 있습니다.

봄이 기다려지는 고즈넉한 계룡산 동학사 사진

야외로 나가는 것이 조금은 망설여지기도 하지만 오늘 날씨가 너무 좋아서 계룡산 동학사로 갔습니다. 동학사는 가는 동안 추위는 어느덧 멀어지고 봄이 우리들 곁으로 성큼 다가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봄이 기다려지는 고즈넉한 계룡산 동학사 사진
 
동학사 주차장에서 음식거리를 지나면 동학사 매표소에 도착하게 됩니다.
 
봄이 기다려지는 고즈넉한 계룡산 동학사 사진

동학사로 가는 길은 탐방안내소 옆으로 만들어진 샛길로 가면 더 운치가 있고 계곡 물소리가 귀를 즐겁게 합니다.
 
봄이 기다려지는 고즈넉한 계룡산 동학사 사진
 
봄의 오고 있음을 느낄 수 있는 숲길을 천천히 걷다 보면 어느새 계룡산 동학사 일주문에 도착하게 됩니다.
 
봄이 기다려지는 고즈넉한 계룡산 동학사 사진
 
일주문을 지나면 조형물들이 있는데, 생각하는 여인과 자연과 인간 등을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그 옆으로 동학사 자연관찰로가 있으며 곧 봄소식이 들려올 것 같습니다.

봄이 기다려지는 고즈넉한 계룡산 동학사 사진
 
동학사로 가다 보면 처음 만나는 암자인 관음암입니다.
  
봄이 기다려지는 고즈넉한 계룡산 동학사 사진
 
가을 모습 같은 이곳은 직진하면동학사, 우측은 남매탑으로 향합니다. 정자가 있어서 잠시 머물고 있으니 새소리와 물소리가 귀를 즐겁게 합니다. 잠시, 코로나로 어수선한 분위기도 잊을 듯합니다.
 
봄이 기다려지는 고즈넉한 계룡산 동학사 사진
 
동학삼사인 숙모전과 삼은각, 동계사입니다. 이곳은 신라와 고려, 조선 왕조의 충절 인물의 위패를 모신 곳입니다.

봄이 기다려지는 고즈넉한 계룡산 동학사 사진

드디어 동학사에 도착했는데 맑고 따뜻한 햇살이 동학사를 너무 아름답게 보여주고 있습니다. 동학사는 713년 당나라 스님 상원조사가 지은 상원암에 연원을 두고 있으니 오래된 고찰입니다.
 
봄이 기다려지는 고즈넉한 계룡산 동학사 사진
 
계단을 따라 올라가면 동학사 대웅전이 웅장하게 자리를 잡고 있습니다. 대웅전을 주변으로 조사전, 삼성각, 삼층석탑, 범종루 등을 볼 수 있습니다.
 
봄이 기다려지는 고즈넉한 계룡산 동학사 사진
 
동학사 삼층석탑은 계룡산 남매탑이 있는 청량사에 있던 것을 이곳으로 옮겨온 것입니다. 주변에는 지난번에 내린 눈이 아직 남아 있어서 겨울 낭만이 느껴봅니다. 

봄이 기다려지는 고즈넉한 계룡산 동학사 사진
 
대웅전 옆에 있는 삼성각입니다. 삼성각은 우리나라 전통 신앙과 불교가 합쳐진 공간으로 이곳에서 바라보는 계룡산 풍경이 아름다운 곳입니다.
 
봄이 기다려지는 고즈넉한 계룡산 동학사 사진

대웅전 앞으로 햇빛은 아기동자를 비춰 햇살이 느껴집니다. 오늘 같은 날씨라면 금방 봄이 올 것 같습니다. 마냥 움추리는 것보다 건강한 일상이 질병도 물리칠 것입니다. 잠시 시간을 내어 자연을 접하고 좋은 공기를 마신다면 지금의 어수선함도 금방 지나갈 것입니다.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련 기관 사이트
[우: 32255] 충청남도 홍성군 홍북읍 충남대로 21

대표 전화 041-120

대표 팩스 041-635-3000

Copyright 충남넷 멀티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