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지역신문뉴스

충남아산FC 박동혁 감독 “졌지만 잘 싸운 선수들 긍정적 평가”

2020.08.04(화) 13:41:36 | 아산신문 (이메일주소:edu_kr@hanmail.net
               	edu_kr@hanmail.net)

충남아산FC 박동혁 감독 “졌지만 잘 싸운 선수들 긍정적 평가” 1


대전하나시티즌과의 경기에서 아쉽게 패한 충남아산FC(이하 아산) 박동혁 감독이 선수들의 경기력에 대해 긍정적인 평가를 내렸다.
 
아산은 지난 1일 아산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은행원큐 K리그2 2020 13라운드 경기에서 대전하나시티즌에 1:2로 패했다.
 
이날 비교적 좋은 경기력을 펼쳤지만 한 명이 퇴장을 당하는 등 운이 따라주지 않았던 가운데, 경기 후 인터뷰에 임한 박동혁 감독은 “선수들이 오늘 경기를 준비하는 자세가 무척 좋았다”면서 “대전을 상대로 준비했던 것을 잘 이행했는데, 전반 초반에 득점이 나왔다고 한다면 좋은 경기를 펼칠 수 있었을 것이다. 패했지만 끝까지 최선을 다한 선수들의 모습을 긍정적으로 평가한다”고 말했다.
 
이날 아산이순신종합운동장에는 올 시즌 시작 후 처음으로 관중들이 입장해 경기를 관람했다. 박동혁 감독은 “오늘 관중들이 들어선 가운데 경기를 펼쳤는데, 선수들도 관중들이 현장에서 응원을 보내주신다면 선수들도 동기부여가 분명히 생긴다”면서 앞으로의 경기에서도 많은 관중들의 성원이 있었으면 하는 바람을 전했다.
 
박동혁 감독은 경기 후반 최근 영입한 외국인 공격수 브루노를 투입해 동점골을 적극적으로 노렸다. 브루노의 모습에 대해 박 감독은 “퇴장을 당해 숫자가 부족하니까 수비적 부분과 적극적인 드리블 돌파를 주문했었다”며 “전체적으로 좋은 모습을 보였기 때문에 다음 경기에서의 모습도 기대가 된다”고 평가했다.
 
마지막으로 박동혁 감독은 “시즌 초반에 우리 팀이 승리가 없어 선수들이나 감독인 저도 많은 부담을 가졌던 것이 사실이었다”며 “서서히 승리를 거두고 최근 5경기에서도 2승 1무 2패를 기록하며 가능성을 점점 높이고 있다. 계속해 이런 흐름이 이어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산신문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