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알림마당

보건환경관련뉴스

알림마당 보건환경관련뉴스 인쇄
대천·만리포 등 해수욕장 33곳 수질 ‘안전’
작성자이중호 전화번호041-635-6884 담당부서환경연구부
대천·만리포 등 충남도 내 33개 해수욕장의 수질이 모두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 보건환경연구원(원장 최진하)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도내 해수욕장 개장 전 실시한 수질 검사 결과, 장구균·대장균 수치가 허용기준치보다 낮아 안전하다고 1일 밝혔다. 

수질 검사는 5월 30일부터 지난달 17일까지 보령 대천해수욕장 및 태안 만리포, 서천 춘장대, 당진 왜목마을 등 도내 4개 시·군 33개 해수욕장에서 150지점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이번 검사에서는 음용 시 장염 발생과 직접 관련 있는 장구균(100MPN/100㎖ 이하)과 대장균(500MPN/100㎖ 이하) 등 2개 항목의 허용기준치를 확인했으며, ‘해양수산부 해수욕장 수질기준 운용지침’에 따라 시행했다. 

도 보건환경연구원은 해수욕장 개장 중에도 2주마다 1회 이상, 폐장 후 1회에 걸쳐 수질검사를 실시하는 등 수질관리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도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도내 해수욕장을 찾는 국내·외 이용객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휴가를 즐길 수 있도록 수질 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0701_3 대천·만리포 등 해수욕장 33곳 수질 ‘안전.hwp(33.0KB)[내려받기]
댓글 쓰기
댓글 작성

*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담당부서
환경연구부
담당자
황병윤
문의전화
041-635-6937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 게재된 내용 및 운영에 대한 개선사항이 있으시면 정보관리 담당부서로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 이 페이지에 대한 저작권은 충청남도가 소유하고 있습니다.

최종 수정일 : 2017-06-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