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거리는 멀어져도 마음은 가까이

생활 속 거리두기, 새로운 일상을 시작합니다

2020.05.22(금) 10:59:12충청남도(chungnamdo@korea.kr)

제5수칙, 거리는 멀어져도 마음은 가까이 합니다

▲ 제5수칙, 거리는 멀어져도 마음은 가까이 합니다


코로나 19는 혼자가 아니라 우리 모두의 노력이 있어야 극복할 수 있습니다.

▲ 코로나 19는 혼자가 아니라 우리 모두의 노력이 있어야 극복할 수 있습니다.


모이지 않더라도 가족, 가까운 사람들과 자주 연락하는 등 마음으로 함께 할 기회를 만듭니다.

▲ 모이지 않더라도 가족, 가까운 사람들과 자주 연락하는 등 마음으로 함께 할 기회를 만듭니다.


공동체를 위한 나눔과 연대를 생각하고, 코로나19 환자, 격리자 등에 대한 차별과 낙인에 반대합니다.

▲ 공동체를 위한 나눔과 연대를 생각하고, 코로나19 환자, 격리자 등에 대한 차별과 낙인에 반대합니다.


소외되기 쉬운 취약계층을 배려하는 마음을 나누고, 실천합니다.

▲ 소외되기 쉬운 취약계층을 배려하는 마음을 나누고, 실천합니다.


의심스러운 정보를 접했을 때 신뢰할 수 있는지 출처를 확인하고, 정확하지 않은 소문은 공유하지 않으며, 과도한 미디어 몰입을 삼갑니다.

▲ 의심스러운 정보를 접했을 때 신뢰할 수 있는지 출처를 확인하고, 정확하지 않은 소문은 공유하지 않으며, 과도한 미디어 몰입을 삼갑니다.


‘거리가 멀어지면 마음도 멀어진다’는 말은 이제 옛 말이 되어버린 새로운 일상을 시작합니다

▲ ‘거리가 멀어지면 마음도 멀어진다’는 말은 이제 옛 말이 되어버린 새로운 일상을 시작합니다




생활 속 거리두기, 새로운 일상을 시작합니다

제5수칙, 거리는 멀어져도 마음은 가까이 합니다


코로나 19는 혼자가 아니라 우리 모두의 노력이 있어야 극복할 수 있습니다. 서로를 배려하고 위로하며 함께 노력하는 사회를 만들어야 합니다.
 
①모이지 않더라도 가족, 가까운 사람들과 자주 연락하는 등 마음으로 함께 할 기회를 만듭니다.


② 공동체를 위한 나눔과 연대를 생각하고, 코로나19 환자, 격리자 등에 대한 차별과 낙인에 반대합니다.
 
③소외되기 쉬운 취약계층을 배려하는 마음을 나누고, 실천합니다.


④ 의심스러운 정보를 접했을 때 신뢰할 수 있는지 출처를 확인하고, 정확하지 않은 소문은 공유하지 않으며, 과도한 미디어 몰입을 삼갑니다.


‘거리가 멀어지면 마음도 멀어진다’는 말은 이제 옛 말이 되어버린 새로운 일상을 시작합니다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쓰기
댓글 작성

*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담당부서공보관
  • 담당자윤동현
  • 문의전화041-635-4926
  • 최종 수정일 : 2019-08-23
  • 게재된 내용 및 운영에 대한 개선사항이 있으시면 정보관리 담당부서로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 이 페이지에 대한 저작권은 충청남도가 소유하고 있습니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