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삽교호, 왜목마을 야간 경관조명 설치로 볼거리 제공

- 삽교호관광지 바다공원 내에도 야간 조명시설 공사 진행

2020.07.20(월) 14:08:25당진시청(pray0403@korea.kr)









당진시가 삽교호와 왜목마을 관광지에 야간 경관조명을 설치해 시민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삽교호 관광지 입구에는 빛나는 달과 은하수 사이를 자유롭게 헤엄치는 돌고래를 담은 조형물과 미니열주를 설치해 입구를 더욱 환하게 밝혔다. 또한 왜목마을 관광지에는 하트 형태의 광섬유 조명 조형물을 설치해 해가 뜨고 지는 풍경을 아름답게 나타냈다.
 
그동안 삽교호 및 왜목마을 관광지는 밤이 되면 가로등이 어둡고 볼거리가 없어 관광객들이 야간까지 머물지 않는 등 체류시간이 적어 지역상권이 활성화 되지 않고 있다는 주민들의 의견이 있어 왔다.
 
이에 시는 최근 관광지 및 공원 등에 광섬유를 활용한 야간 경관조명 시설이 활발하게 설치되고 있는 점에 착안해 사업비 1억5000만 원을 투입해 야간 경관조명시설 설치를 완료함으로써 낮에는 포토존으로 활용되고 야간이 되면 화려한 광섬유의 불빛으로 또 하나의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야간 경관조명에 사용되는 광섬유는 빛의 입자가 작아 눈부심과 주변 생태에 미치는 영향이 적고 전력 소모량도 낮아 유지보수가 편리하다는 장점이 있다”며 “은은한 불빛이 관광객들의 발걸음을 머물게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현재 당진시는 삽교호관광지 바다공원 내에도 약5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야간 조명시설 공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10월 중에는 모든 사업을 마무리 할 계획이다. 
 

담당부서
문화관광과 관광개발팀
041-350-3600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쓰기
댓글 작성

*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담당부서공보관
  • 담당자장동휘
  • 문의전화041-635-4928
  • 최종 수정일 : 2019-08-23
  • 게재된 내용 및 운영에 대한 개선사항이 있으시면 정보관리 담당부서로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 이 페이지에 대한 저작권은 충청남도가 소유하고 있습니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