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남도 미디어

전체메뉴

의정뉴스

충남넷 미디어 > 생생뉴스 > 의정뉴스

김문수 경기도지사 규탄 성명서

2008.09.03(수) 도정신문(ktx@korea.kr)

규탄 성명서(안)
- 김문수 경기도지사 지역균형발전정책 역행 발언 규탄 -

“김문수 경기도지사는 국가정책에 역행하고, 국론을 분열시키는 오만한 독설을 즉각 중단하고, 비수도권 국민 앞에 사죄하라.”

최근 김문수 경기도지사의 ‘지역균형발전정책은 공산당도 못하는것.’, ‘강제이주는 공산주의적 발상이다.’, ‘행정중심복합도시 건설과 지역균형발전정책은 성공할 수 없다’ 라는 등 지방의 현실을 철저히 무시한 오만한 독설에 대해 우리 충남도민과 비수도권 국민 모두는 끓어오르는 분노를 금할 수 없다.

더 나아가 정부의 ‘선(先) 지방육성, 후(後) 수도권 규제완화’ 정책에 대해 ‘정신나간 짓’, ‘떼놈보다 더하다’, ‘국가를 망치는 지름길’ 이라는 등 한 나라의 도지사로서 차마 하지 말아야 할 언사를 거침없이 쏟아 내고 있어 도지사 자질에 대한 의구심마저 들게 하고 있다.

작금의 경기도지사 발언은 현재의 서울, 경기도 중심의 수도권 발전이 지방의 희생을 바탕으로 이루어졌다는 사실과 지금까지의 국가 주요발전정책의 최대 수혜를 입었음을 망각한 채, ‘나만 잘 살면 된다’는 식의 철저한 지역이기주의적 발상으로 비수도권 국민 모두를 배신감에 치를 떨게 만드는 오만한 독설이라고 밖에 볼 수 없다.

현재 충청권은 중앙정부의 수도권 위주의 경제정책과 더욱 치열해져만 가는 무한경쟁 속에서 살아남기 위해 각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그러나 우리 충청권은 세종시특별법안의 자동폐기와 축소 움직임, 대통령 공약사항인 국제과학비지니스벨트사업과 충남의 현안인 국방대학이전이 원활히 추진되지 않는 등 정치와 지역간 힘의 논리에 의해 뒷전으로 밀리면서 ‘충청권 홀대론’이 팽배해져 있는 실정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 충청권 주민 모두는 국가적 대의(大義)를 생각하는 지혜와 미덕을 발휘해 왔다.
이런 상황에서 수도권 과밀에 대한 선결조치 없이 지역이기주의적 발상에 입각한 수도권규제완화를 먼저 제시하는 것은 수도권과밀화와 지방공동화로 이어지는 공멸의 길임을 인식해야 하며 지역을 대표하는 지도자가 선정적인 용어와 무책임한 발언으로 비수도권 국민 모두를 폄하(貶下) 하는 식의 발언은 지역간 분열과 대립·대결구도를 초래한다는 사실을 경기도지사는 명심해야 할 것이다.

따라서 김문수 경기도지사는 비수도권 국민 모두 앞에 그간의 언행에 대해 즉각 사죄하고, 국가와 지방이 상생할 수 있는 대의적 사고로 즉시 전환해야 할 것이다.

이에 우리 충청권 주민 모두는 다음과 같이 결의한다.

1. 우리 충청권 주민 모두는 수도권만 살찌우겠다는 경기도지사의 몰염치한 발상과 오만한 독설에 분노한다 !

1. 경기도지사는 충청권 주민과 비수도권 국민을 우롱하는 일련의 시대착오적인 망언을 즉각 철회하고, 국민 모두에게 사죄하라 !

1. 경기도지사는 수도권 표심을 의식한 대권행보적인 무책임한 돌출 행동을 즉각 중지하라 !
우리 200만 충남도민을 비롯한 충청권 주민 모두는 앞으로 김문수 경기도지사의 언행에 대해 예의 주시하면서 작금의 언행이 또 다시 발생할 경우, 충청권 주민 모두가 연대하여 강력히 대응해 나갈 것을 밝혀둔다.

                                                                   2008. 8. 22 
                                      충청남도의회의장 강태봉  /  대전광역시의회의장 김남욱
                                      충청북도의회의장 이대원  /  강원도의회의장 최재규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련 기관 사이트
[우: 32255] 충청남도 홍성군 홍북읍 충남대로 21

대표 전화 041-120

대표 팩스 041-635-3000

Copyright 충남넷 멀티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