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지역신문뉴스

남녀노소 어우러진 힐링의 시간 선물

유원대학교 미디어콘텐츠학과, ‘청춘, 그리고 the 청춘’

2020.07.17(금) 15:27:38 | 온양신문 (이메일주소:seinhj@nate.com
               	seinhj@nate.com)

남녀노소 어우러진 힐링의 시간 선물 1


코로나19로 인해 아티스트 뿐 아니라 지방 소도시 주민들이 즐길 수 있는 문화예술이 없는 시기에 모범적 방역과 예방으로 진행된 지역 문화 공연이 화제다

유원대학교(총장 채훈관) 아산캠퍼스 미디어콘텐츠학과 학생들과 음봉면 장수마을 주민들이 화제의 주인공들이다.

지난 14일 저녁 음봉면 월량리 나니아2560 카페에서 청춘 The 청춘이란 주제로 진행된 음악회는 같은 지역 내 대학생들로 구성된 청년예술인들과 평균 나이 70대의 들음색소폰동호회, 아이부터 어르신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주민들로 구성된 장수마을 동네 음악대가 함께 참여해 만들어진 공연이다

청춘 The 청춘을 기획한 미디어콘텐츠 학과 김영진 교수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이순신 축제를 비롯한 각종 지역축제 및 공연들이 취소되는 요즘 음악으로 하나 돼 여러 세대가 공감할 수 있는 힐링의 시간을 선물하고 싶었다.”고 공연 의도를 설명했다

또한 코로나19 사태로 지역 문화계가 위축된 가운데, 이번 공연이 모범적인 방역 사례가 되어 지역문화공연계에 새로운 방향 모델을 제시함으로써 지역축제나 공연이 계속 활성화되었으면 한다.”라고 바램을 전했다.

같은 지역에 살면서
각자가 아닌 함께라는 주제로 공연을 함께 하게 되어 고마웠다는 색소폰동호회 지길윤(70) 회장은 이 공연이 내년에도 내 후년에도 계속 이어져 마을의 축제로 자리매김하는데 앞장서겠다.”고 공연 소감을 말했다.

졸업작품전으로 이번 공연을 기획한 유원대학교 4학년 문혁(23) 학생은 코로나19 방역과 예방을 위해 공연장에 일회용 마스크와 손 소독제를 배치했으며, 좌석 간의 간격을 넓혀 사회적 거리 두기를 준수했다. 또한 비접촉식 체온계로 발열 체크뿐만 아니라 방명록에 성명과 연락처를 작성하지 않으면 입장할 수 없도록 철저하게 준비를 했다.”내년에는 후배들이 이 공연을 좀 더 활성화 시키기를 바란다.”고 했다.

남녀노소 어우러진 힐링의 시간 선물 2


남녀노소 어우러진 힐링의 시간 선물 3


남녀노소 어우러진 힐링의 시간 선물 4


 

 

온양신문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