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지역신문뉴스

서산수협과 근해통발수협. 수산 자원 회복 앞장

꽃게종자 33만 마리 공동 방류

2020.07.08(수) 21:29:34 | 주간태안신문 (이메일주소:shin0635@hanmail.net
               	shin0635@hanmail.net)

서산수협(조합장 김성진)은 지난 3일 근흥면 신진도 마도 인근 해역에서 근해통발수협(조합장 김봉근)과 공동으로 ‘2020희망의 바다 만들기 운동의 일환으로 꽃게종묘 방류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방류행사에는 태안군, 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 서해본부, 유관기관 및 임직원, 어촌계장등 약6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꽃게 종묘 33만 마리의 건강한 종자를 방류했으며, 그중 14만 마리는 성심수산 유기희 대표가 무상으로 기증했다.

 

김성진 조합장은 매년 방류하고 있는 꽃게 종자는 태안지역의 대표 고급어종임에도 불구하고 최근 개체수가 급격히 감소하고 있어, 이번 방류를 통해 어족자원의 고갈을 막고 생산을 증대함으로서 수산자원조성 및 회복으로 어업인 소득 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서산수협과 근해통발수협이 지난 3일 마도 해역에서 꽃게종자 33만 마리를 공동 방류했다.

▲ 서산수협과 근해통발수협이 지난 3일 마도 해역에서 꽃게종자 33만 마리를 공동 방류했다.


 

주간태안신문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