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지역신문뉴스

권오인 전 계룡부시장, 소장 민속유물 충남역사문화연구원에 기증

선대에서 사용하던 생활 민속유물 72점 기증...연말 특별 기증전도 준비 중

2020.07.08(수) 21:20:48 | 주간태안신문 (이메일주소:shin0635@hanmail.net
               	shin0635@hanmail.net)

계룡시 부시장을 끝으로 공직생활을 마무리하고 고향인 태안군 소원면 영전리에 낙향한 권오인 부시장인 충청남도역사문화연구원(원장 박병희)에 소장해오던 민속유물 72점을 기증했다.

 

권 부시장이 기증한 유물은 조모 등 선대어른께서 사용하시던 주발, 대접, 접시, 소반, 요강, 항아리 등 생활 민속유물 72점이다.

 

특히 항아리는 태안 지역 가마터에서 제작된 것으로 추정되는데 크게는 높이 101, 작게는 높이 60.5로 총 5개도 포함되어 있는데, 가장 큰 항아리는 땅에 묻어 곡식을 넣어 두던 것으로 원북면 학암포 분점에서 제작된 것으로 추정된다.

 

학암포 분점은 가마 규모가 커서 제작되는 항아리도 대형이었으며 국내뿐만 아니라 중국으로도 수출하는 곳이었으며, 낮고 둥근 항아리는 물을 길어와 보관하던 것으로 소원면 송현리 독점에서 제작된 것으로 추정된다.

 

박병희 원장은 태안지역의 근현대 생활상을 살펴볼 수 있는 민속유물을 기증해주신 권오인 부시장에게 감사드린다이번 수집된 유물은 정리를 마친 후 12월 기증기탁유물 특별전을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로 밝혔다.

 

권오인 부시장도 선대에서 사용하시던 생활 유물의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역사적 가치를 극대화 하고 후대에 태안지역의 생활상을 전하는 귀중한 자료를 기증하게 되어 기쁘다고 전했다.

 

권오인 전 부시장이 충청남도역사문화연구원에 기증한 생활 민속 유물들

▲ 권오인 전 부시장이 충청남도역사문화연구원에 기증한 생활 민속 유물들


 

주간태안신문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