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시군뉴스

계룡시, 장애인 ·국가유공자까지 대중교통 무료 이용 확대

- 오는7월부터 시행.. 관내 교통약자 4천3백여명의 안정적인 이동권 확보

2020.05.28(목) 13:46:59 | 계룡시청 (이메일주소:jinjjajoa@korea.kr
               	jinjjajoa@korea.kr)

계룡시는 교통약자의 안정적인 이동권 확보와 편의 증진을 위해 오는 7월부터 충남형 교통카드 발급대상자를 관내 만75세 이상 노인에서 장애인, 국가(독립)유공자 및 유족까지 확대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계룡시 수혜 대상은 기존 만75세 이상 노인 2,097명에서 장애인 1,121명, 국가(독립)유공자 및 유족 1,083명을 포함한 총 4,301명으로 늘어난다.
 
충남형 교통카드는 지난해 7월부터 충남도와 시군에서 시행하고 있는 사업으로, 만 75세 이상 어르신들이 거주지 면·동사무소에서 발급받은 교통카드로 충남도내 시내버스와 농어촌버스를 횟수 제한 없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지난해 계룡시에서는 만75세 이상 노인 2,097명 중 64.8%인 1,298명이 충남형 교통카드를 발급받아 5만8천7백여 건을 이용한 바 있다.
 
시는 6월까지 ‘계룡시 노인 등 대중교통 이용지원에 관한 조례’를 개정하고 7월부터 확대된 대상자가 원활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대상 확대로 수혜를 받는 장애인, 국가(독립)유공자, 독립유공자 유족은 전액 무료로 도내 시내버스와 농어촌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국가유공자 유족은 버스요금의 30%를 할인받게 된다.
 
충남형 교통카드는 지난 18일부터 거주지 면·동사무소에서 신청을 받고 있으며, 신청 시 신분증, 증빙서류(장애인등록증, 국가(독립)유공자유족등록증 등), 반명함 사진 1매를 지참하고 신청서와 개인정보제공동의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정광우 건설교통과장은 “올해 본예산에 사업 재원을 확보하고, 대상자가 교통카드를 원활히 발급받아 불편함 없이 이용하실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교통약자의 이동권 보장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담당부서
건설교통과
042-840-2533
 

계룡시청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