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지역신문뉴스

합덕 출신 이유라 씨 ‘해오 외교관상’ 수상

청와대 아랍어 통역관 이어 현재 사우디 대사관 근무

2020.01.22(수) 10:30:45 | 당진시대 (이메일주소:zelkova87@hanmail.net
               	zelkova87@hanmail.net)

합덕 출신 이유라 씨 ‘해오 외교관상’ 수상 1


합덕 출신 통역관 이유라(부 故 이시우, 모 김정순) 씨가 제7회 해오 외교관상을 수상했다.

이유라 씨는 합덕초, 서야중·고, 한국외대를 졸업하고 2009년 외교부 통역관으로 임용됐다. 이후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을 거쳐 문재인 대통령까지 청와대에서 아랍어 통역을 도맡아 왔다. 현재는 사우디아라비아 대사관 최초 여성외교관으로 부임해 2등 서기관 겸 영사로 재직 중이다.

그는 사우디에서 케이팝 가수들이 성공적으로 공연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상을 수상하게 됐다.

한편 故 김동조 외무부 장관 가족들이 설립한 해오재단은 지난 2013년부터 매년 국익을 위해 헌신한 외교관을 선정해 해오 외교관상을 수여하고 있다.
 

당진시대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