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도정뉴스

농촌융복합산업 경진대회 ‘7년 연속’ 수상

2019.11.27(수) 00:18:03 | 도정신문 (이메일주소:ktx@korea.kr
               	ktx@korea.kr)

농촌융복합산업 경진대회 ‘7년 연속’ 수상 1



지역부문, 서천 소곡주 대상
경영체부문, 보령우유 우수상


충남도가 2019년 제7회 농촌융복합산업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7년 연속 수상’이라는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도는 지난 13일 대전 호텔 선샤인 그랜드볼룸에서 지역단위 부문 대상(서천한산소곡주)과 개별 경영체 부문 우수상(보령우유)을 수상했다. <사진>

농림식품부가 주최한 이 시상식은 농촌융복합산업 우수사례를 발굴, 사례를 대내외 확산하기 위해 매년 열리고 있다.

대상을 수상한 서천 한산소곡주는 한 지역에 68농가가 집단으로 전통주를 빚는 전국에서 유일한 사례로 꼽힌다. 서천군은 가양주 특구지정을 통해 주류제조면허를 간소화해 양성화에 기여했고, 향토산업 육성사업을 통해 제조법을 표준화하는 등 한산소곡주의 명품화에 앞장섰다. 또한 가양주 시설을 현대화해 서천군 역사문화자원 및 주요 관광지와 연계, 지역관광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등 지역상품과 문화자원을 통한 농촌융복합산업화 촉진에 이바지했다.

개별 경영체 부문에서 우수상을 받은 보령우유는 직원 34명 중 젊은 인력이 20명(59%)에 달하는 등 소비 트렌드의 변화를 반영한 다양한 유기농 유제품을 선보인 공이 인정됐다. 이 중 유기농 그릭 요거트는 스타벅스코리아 매장 판매 시작과 동시에 ‘품절 행진’을 보이는 등 판매 호조를 보였다.

직매장 겸 체험장인 복합 공간 ‘우유창고’가 SNS를 통해 알려지면서 올해 상반기 5만 3000여명이 방문하는 등 문전성시를 이뤘다. 특히 지역 농가를 대상으로 한 유기전환 컨설팅, 지역의 독거노인 및 소외계층 대상 유제품 기부 등 지역 상생에도 힘쓰고 있다.

조평곤 도 농촌활력과장은 “이번 경진대회 결과를 통해 충남 농촌융복합산업 우수성을 재차 확인했다”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우수사례를 발굴·육성해 지역사회 활성화를 견인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촌활력과 041-635-2533


 

도정신문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