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도정뉴스

日 경제 보복…“항일(抗日) 정신으로 위기 극복 앞장”

기해왜란(己亥倭亂) 극복

2019.08.17(토) 02:22:28 | 도정신문 (이메일주소:ktx@korea.kr
               	ktx@korea.kr)

 

대책본부 가동·금융지원 강화

반도체·디스플레이 주력품

피해 최소화·소재부품 육성 ‘집중’

 

비상경제상황회의 수시 개최

R&D 과제수행 지원 창구 운영

긴급 자금 6300 투입 나서

 

충남 소재산업 지원 조례 제정

디스플레이 혁신공정플랫폼 박차

소재 개발 중장기 대응 강화

 

충남도가 한국을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하는 일본의 수출 무역 관리령 개정안 의결에 대응해 경제위기대책본부를 본격 가동한다. 도내 기업들의 피해 최소화를 위해 금융 지원을 대폭 강화하고, 소재부품산업 육성에도 박차를 가한다.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지난 5 일본의 화이트리스트 배제 수출 규제 경제보복 조치 관련 기자회견 열고, 같은 내용을 골자로 도의 대책을 발표했다.

도는 우선 일본 수출규제에 따른 점검·대응 체계를 강화한다. 일본수출규제대책 상황실을 설치, 상황에 대응하면서 기업인과 경제단체 등이 참여하는 비상경제상황점검회의를 지속적으로 개최한다.

도지사를 본부장으로 대책본부를 꾸리고, 기업 지원과 산업 대책, 예산·세정 지원 6 분야별 대책반을 운영한다. 기업 피해 최소화를 위해서는 피해접수창구를 상시 운영하며, 기업의 어려움을 듣고 지원 방안을 강구한다. 이와 함께 R&D과제 수행 지원 창구를 운영해 도내 기업이 중앙정부 공모 사업에 선정될 있도록 기획 아이템 과제 작성 컨설팅을 지원한다.

일본 수출 규제로 인해 유동성 위기를 겪는 기업에는 무담보 대출 자금 81 원을 긴급 지원하고, 5200 원의 중소기업육성자금과 긴급경영안정자급 1000 원을 투입, 적극 활용한다. 여기에 더해 지방세 납부기한 연장, 징수 유예, 세무조사 유예 지방세 특례제한법에 따른 세제 지원도 적극 추진한다.

중장기적으로는 산업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기술력을 갖춘 기업들이 핵심 소재·부품·장비 등을 국산화 있도록 지원하고, 이를 위한 ‘충청남도 소재산업 지원조례’ 제정도 적극 검토한다. 또한 디스플레이 혁신공정 플랫폼 구축 사업을 통해 핵심 소재·부품의 국산화율을 높이고, 융복합·차세대·혁신소재 개발을 종합적이고 체계적으로 지원한다.

정부가 발표할 예정인 소재·부품·장비 산업 경쟁력 강화 대책에 맞춰 정부 예타 면제 사업을 적극 발굴하고, 도내 중소기업 기술력 강화를 위한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이와 함께 신규 공장 증설 인허가 기간 단축을 지원하고, 수입선 다변화를 위한 대체시장 발굴과 해외 소재·부품 공급 업체 신규 발굴에 따른 경비, 신용조사 수입보증보험료 지원 등도 펼친다.

도는 이밖에 시·군은 물론, 충남연구원과 충남테크노파크 유관기관과의 협력체계도 강화한다.

지사는 “지금 우리가 위험의 요소를 제거하고, 이를 기회로 반전시켜 나아간다면 정신과 문화는 물론, 경제마저 우월한 위대한 대한민국이 것”이라며 항일과 독립운동의 정신적 본향으로서 우리 충남이 앞장서 위기 극복의 대열을 이끌어 나아가자고 강조했다.

●경제정책과 041-635-3318

日 경제 보복…“항일(抗日) 정신으로 위기 극복 앞장” 1


 

 

도정신문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