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사는이야기

당진 아미미술관, 나들이하기 좋은 곳

2019.07.15(월) 17:07:00 | 쟈스민 (이메일주소:mee0102@naver.com
               	mee0102@naver.com)

이 글은 충청남도 도민리포터의 글입니다. 충청남도 공식 입장과는 다를 수 있습니다.

당진 아미미술관, 나들이하기 좋은 곳 1

여름날의 모습과 새로운 전시 소식이 궁금하여 당진 아미미술관에 다녀왔다. 워낙 많은 수식어들이 있겠지만 (구)유동초등학교가 폐교가 되면서 2010년 아미미술관으로 재탄생한 곳으로 전국에 폐교가 의미있는 변신을 하여 명소가 된 곳이 몇 군데 있는데, 아미미술관 또한 그 중의 하나라고 해야겠다. 
 
당진 아미미술관, 나들이하기 좋은 곳 2

또한 학교 전체를 뒤덮고 있는 담쟁이덩굴은 이제 아미미술관을 상징하는 시그니처로 자리매김한 듯싶다.
 
당진 아미미술관, 나들이하기 좋은 곳 3
 
건물 바깥뿐만 아니라 내부에서도 긴 복도와 창가, 교실에서는 창을 통해 들어오는 빛과 그림자, 당시 학생들이 사용하던 책상과 의자가 그대로 남아 전시된 작품과 함께 담쟁이는 그 자체로서 작품이 되는 듯싶다. 
 
당진 아미미술관, 나들이하기 좋은 곳 4

현재 아미미술관에는 상설전시와 기획전시가 함께 진행되고 있다. 
 
당진 아미미술관, 나들이하기 좋은 곳 5

한쪽에는 상설전시 중인 인스타그램 스타인 최하진 작가의 '너도 아프다면, 내가 용기를 낼게'라는 일러스트 작품이 아미미술관의 내부뿐만 아니라 외부를 장식하고 있어 건물의 담쟁이 사이사이로 그녀의 작품을 함께 감상할 수 있다.
 
당진 아미미술관, 나들이하기 좋은 곳 6

복도 벽에는 다양한 나비로 장식된 송하나 작가의 '꽃밭은 없다'와 복도 천장에는 정지연 작가의 '숲을 거닐다' 작품이 전시되어 있다.
 
당진 아미미술관, 나들이하기 좋은 곳 7

기발한 상상력이 동원되는 예술 세계에서 젊은 작가들의 작품은 우리가 생각하는 꽃밭과 숲과는 다르게 표현되어 더욱 흥미롭다.
 
당진 아미미술관, 나들이하기 좋은 곳 8

현재 메인 기획전시인 '2019 현대미술 경향읽기'가 6월 27일부터 10월 29일까지 전시되고 있어 함께 볼 만하다.
 
당진 아미미술관, 나들이하기 좋은 곳 9

다만 기획전시의 내부 및 작품은 함께 누려야 할 전시를 일부 몰지각한 사람들이 관람자들을 방해하며 독점촬영하던 행태로 인해 현재는 핸드폰 촬영만 가능하다. 나 또한 현재 기획전시 관련 2장의 사진은 부득이 스마트폰으로 촬영하였는데, 올해 말부터는 핸드폰 촬영조차 되지 않는다고 하니 많이 안타깝다. 우리나라의 선진문화의식도 빠르게 성장하였으면 하는 바람이다.
 
당진 아미미술관, 나들이하기 좋은 곳 10

전시를 보았다고 끝이 아니다. 외부에는 수국이 만발해 있다. 건물 주변뿐만 아니라 지베르니 카페 위쪽에는 수국동산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라 아미미술관에서 전시를 보는 김에 수국도 감상할 수 있어 즐거운 나들이가 될 듯싶다.

당진 아미미술관
-주소: 충남 당진시 순성면 남부로 753-4
-기획전시: 현대미술 경향읽기(2019.06.27~10.29)
 

쟈스민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