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도정뉴스

천안·아산에 ‘대한민국 新 벤처 요람’ 만든다

2019.06.10(월) 00:06:12 | 도정신문 (이메일주소:ktx@korea.kr ktx@korea.kr)

천안아산역 일대 전경

▲ 천안아산역 일대 전경


스타트업 파크 사업조성 개요도

▲ 스타트업 파크 사업조성 개요도


 

, ‘스타트업 파크’ 유치전 돌입

320 투입, 혁신 창업 공간 조성

 

충남도가 대한민국 2 벤처 붐을 주도하게 ‘스타트업 파크’ 유치전에 본격 뛰어들었다. 도는 지난달 24 중소벤처기업부가 공모한 ‘스타트업 파크 조성 사업’에 대한 제안서를 제출했다.

스타트업 파크는 개방형 혁신 창업 거점으로, 창업자와 투자자, 대학 등이 열린 공간에서 교류·협력하는 공간이다. 도는 이번 공모에 대비해 케이티엑스(KTX) 천안아산역 유휴 공간을 활용한 ‘씨-스테이션(C-Station) 사업 계획을 세우고, 전담팀(TF) 꾸려 응모를 준비했다. 공모 선정과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대학과 기업·연구소·유관기관 57곳을 협력 기관으로 끌어들였다.

기차역을 창업 공간으로 개조한 프랑스의 ‘스테이션 에프(Station F)에서 착안한 C-Station 아이디어만 있으면 누구나 창업에 필요한 지원을 받을 있는 개방형 혁신 창업 공간이다. 위치 규모는 천안아산역 유휴공간 16 7438㎡로, 도는 국·도비를 포함해 320억여 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

단계별 조성 계획을 보면, 도는 우선 1단계로 241억여 원을 투입해 2·3 2 2066㎡에 스타트업·커뮤니티·크리에이터·플레이존 4 구역을 조성한다. 2단계 스타트업촌 조성은 60억여 원을 투입해 역사 좌우 교량 내에 블록형 창업공간 144개를 만든다는 계획이다. 3단계는 스타트업 거리 광장 조성으로, 19억여 원을 투자해 교량 주변 구역 역사 인근 광장을 정비해 입주 기업에게 쾌적하고 편리한 환경을 제공한다는 구상이다.

도는 천안아산역이 개방성과 집적화, 지속가능성 중기부의 스타트업 파크 선정 기준에 가장 부합하고 있다고 보고 있다.

반경 10 내에 14 대학과 충남창조경제혁신센터 31 유관기관이 위치해 있고, 도서관과 체육관, 아파트 정주여건도 탁월해 선순환 창업 생태계 조성의 최적지가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양승조 지사는 “충남의 미래 먹거리 발굴과 신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이번 공모에 통과할 있도록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기부는 차례의 평가를 통해 이달 최종 1곳을 사업 대상으로 선정할 계획이다.

●소상공기업과 041-635-3445

 

 

 

도정신문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청남도홈페이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홈페이지와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