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도정뉴스

전국 최초 ‘주취자 전담구급대’ 운영

2018.08.07(화) 00:51:03 | 도정신문 (이메일주소:ktx@korea.kr ktx@korea.kr)

카카오스토리 페이스북 트위터

119구급대가 응급환자를 이송하고 있다.

▲ 119구급대가 응급환자를 이송하고 있다.


 

천안·아산·당진 시범운영

주취자 폭행 엄정 대응

 

충남소방본부가 주취자 폭행으로부터 구급대원의 정당한 구급활동을 보호하기 위해 ‘주취자전담구급대’를 구성, 시범운영한다.

 

도 소방본부는 최근 증가하고 있는 주취자에 의한 구급대원 폭행에 엄정대응하고 구급대 본연의 임무에 충실하기 위해 8 1일부터 주치자전담구급대를 가동한다.

 

실제로 최근 3년간 도내에서 발생한 주취자에 의한 구급대원 폭행 건수는 2016 7, 2017 13, 2018 6월말 기준 8건으로 매년 증가하는 추세에 있다.

 

특히 유흥가가 밀집해 있는 천안, 아산, 당진에서 51%가 발생하고 있어 도 소방본부는 천안동남·천안서북·아산·당진소방서에 시범적으로 주취자전담구급대를 구성, 운영하기로 했다.

 

주취자전담구급대는 특별사법경찰관리로 지명된 구급대원 위주의 3명의 대원으로 구성, 구급장비를 갖추고 환자를 응급처치하면서 의료기관으로 이송하는 119구급대 본연의 임무를 수행한다.

 

특히 주취자전담구급대는 가스분사기, 웨어러블캠, 수갑 등의 호신·채증·체포장비를 갖추고 주취자가 연루된 구급현장에 전담 출동해 주취자 폭행을 제어하고, 구급활동에 전념하게 된다.

 

도 소방본부는 주취자전담구급대 활동 과정에서 주취자가 폭언이나 폭행을 행사하면 현장에서 바로 체포하는 등 엄정하게 대응할 방침이다.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119구급대원은 국민을 사고로부터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 존재한다”면서 “구급대원에 대한 국민의 존중을 바탕으로 앞으로도 임무에 더욱 충실할 것”이라고 말했다.

119광역기동단 041-635-5734

 

 


 

 

도정신문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페이스북 트위터

* 충남넷과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