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사는이야기

당장 가고픈 휴가철 대천해수욕장 풍경

서해바다와 함께 일상의 스트레스 훌훌

2018.08.06(월) 19:43:46 | 센스풀 (이메일주소:sensefull7@naver.com
               	sensefull7@naver.com)

이 글은 충청남도 도민리포터의 글입니다. 충청남도 공식 입장과는 다를 수 있습니다.

당장 가고픈 휴가철 대천해수욕장 풍경 1 당장 가고픈 휴가철 대천해수욕장 풍경 2

올 여름은 사상 최대 폭염으로  무척이나 힘든 여름을 견디고 있는 듯 합니다.
지난 8월 첫째주는 집중 휴가기간으로 많은 피서객들이 일상에서 조금은 벗어난 여유로운 생활을 위해 산이나 바다로 떠나셨을텐데요.

저도 충남 보령에 위치한 대천 해수욕장으로 휴가를 다녀 왔답니다.
6~8월까지 대천 해수욕장은 피서객들로 해마다 문전성시를 이루고 있지요.
머드 축제로 유명한 대천 해수욕장은 축제 기간이 끝난 8월에도 광활한 백사장의 모래와 함께 신나게 해수욕을 즐기려는 피서객들의 모습으로 가득합니다. 

당장 가고픈 휴가철 대천해수욕장 풍경 3

대천 해수욕장은 다른 해수욕장에 비해 시설면에서 늘 우수한 점수를 주고 있는 곳인데요.
특히, 모래사장 위쪽으로 우뚝 솟아 있는 울창한 송림은 이 여름 시원한 그늘을 만들어 줄 뿐더러 그 주변으로 조성되어 있는 조형물들도 멋스러워 볼거리를 제공하는 것 같습니다.
 
당장 가고픈 휴가철 대천해수욕장 풍경 4

해마다 천만명 이상 찾는 곳이기도 한 충남의 대표적인 해수욕장인 이곳은 올 여름 성수기에는 다소 한산한 모습인 것 같아 의아하기도 하였는데요.
워낙에 넓은 백사장이라 군데군데 몰려 있어 더욱 한산한 느낌이기도 하지만 올해는 사상최대의 폭염으로 인해 유독 실내에서 피서를 즐기려는 분들이 많아진 이유도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해 봅니다.  

당장 가고픈 휴가철 대천해수욕장 풍경 5

대천 해수욕장은 쾌적한 환경을 위해 환경정비 인력을 구역별로 나누어 곳곳에 비치하였는데요.
해수욕 하는 내내 모래사장의 쓰레기를 줍는 환경 봉사자 분들의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덕분에 쾌적한 환경으로 피서를 즐길 수 있어 고마운 마음과 함께 살짝 죄송한 마음도 들더라구요.

그리고 머드광장에 위치한 물품보관소와 샤워장이 있는 이 건물은 1214개의 귀중품을 보관할 수 있는 보관함과 현대식 간이 샤워장이 99칸이나 마련되어 있어 저렴한 비용으로 이용할 수 있어 여러모로 편리한 시설을 완비하고 있었습니다.  

당장 가고픈 휴가철 대천해수욕장 풍경 6

대천해수욕장은 무엇보다 4년 연속 인명사고 제로인 곳으로도 유명한 곳인데요.
이렇게 해변 곳곳에 안전관리자분들이 지키고 계시니 안심하고 이용객들이 물놀이를 즐기는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그래도 물놀이시 음주나 깊은 물 수영등 위험한 행동은 늘 자제하고 안전수칙을 꼭! 지켜야겠지요~  

당장 가고픈 휴가철 대천해수욕장 풍경 7

알록달록 파라솔과 튜브들이 곳곳에 비치되어 이용객들의 편이를 제공해 주는 모습도 볼 수 있습니다.
하늘빛과 어울려 튜브의 화려한 색감이 더욱 이뻐 보이네요

당장 가고픈 휴가철 대천해수욕장 풍경 8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날이었지만 이곳은 시원한 바람이 부니 파라솔 그늘 아래 앉아 저 멀리 수평선을 바라보고 있노라니 일상의 스트레스가 조금은 날아 가는 느낌이었습니다.  

당장 가고픈 휴가철 대천해수욕장 풍경 9

해변 곳곳에는 액티비티한 체험을 즐길 수 있는 곳도 마련되어 있어 짜릿한 스릴을 즐기기에도 안성맞춤인 곳이었지요.

당장 가고픈 휴가철 대천해수욕장 풍경 10

이곳 대천해수욕장은 동양에서 유일한 패각분으로 이루어진 백사장으로 모래가 아주 부드러워 물에 잘 씻기는 장점을 가진 곳이기도 한데요.

그래서인지 모래놀이를 하는 아이들의 모습도 곳곳에 보이더라구요.
보들보들한 모래로 성을 쌓기도 하고 집을 짓기도 하며 재미나게 노는 모습의 아이들의 모습이 해 맑습니다.

서해바다는 물이 들어오고 나가는 시간이 있어 물이 빠진 이때에는 조개를 캐는 체험을 할 수도 있어 더욱 매력적으로 다가오는 곳이기도 합니다.
엄마와 함께 열심히 체험활동 중이네요~

당장 가고픈 휴가철 대천해수욕장 풍경 11

신나게 물놀이 중인 외국인 가족분들의 모습도 보였는데요.
마치 해외에 온 착각마저 들더라구요.
수심이 비교적 완만하고 서해지만 물이 깨끗한 편이라 아이들이 해수욕을 즐기기에 좋은 곳 같습니다.

당장 가고픈 휴가철 대천해수욕장 풍경 12

지나가는 갈매기들도 과자 부스러기라도 주워 먹을 요량으로 사람들의 주위를 맴돕니다.
해변에 앉아 있으면 참으로 볼거리가 많은 것 같습니다.

당장 가고픈 휴가철 대천해수욕장 풍경 13

해가 뉘엿뉘엿지는 이 시점에도 해수욕을 즐기시는 분들이 꽤나 많았는데요.
해수욕시간은 매일 7시까지이니 가시는 분들은 참고하세요.

당장 가고픈 휴가철 대천해수욕장 풍경 14

당장 가고픈 휴가철 대천해수욕장 풍경 15

대천해수욕장은 낙조가 유명한 곳이기도 한데요.
울창한 송림들 사이로 보이는 선셋이 더욱 더 멋스럽게 느껴지는 날이었습니다.
해질 무렵이 되니 더욱 더 시원한 바람이 불어 이곳에서 캠핑을 하면 열대야는 없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대천 해수욕장은 8월 19일에 폐장한다고 하니 아직 휴가를 가지 못하신 분들은 이곳으로 떠나보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예년에 비해 많이 붐비지 않고 편의시설들이 잘 갖추어져 있어 여유로운 피서를 즐기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여름바다와 함께 일상의 스트레스도 말끔히 날려 버리고 오세요~

  

 

센스풀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