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도정뉴스

공공디자인으로 ‘아름답고 안전한 마을’ 만든다

올해 공모 사업 대상 9개 시·군 선정… 총 30억 원 투입

2018.04.09(월) 16:57:48 | 충청남도 (이메일주소:chungnamdo@korea.kr
               	chungnamdo@korea.kr)

공공디자인으로 ‘아름답고 안전한 마을’ 만든다 1



충남도는 아름답고 안전한 경관 조성과 도민 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2018년 공공디자인 공모 사업’을 실시, 9개 시·군을 대상으로 선정해 총 30억 원을 지원한다고 9일 밝혔다.

도의 공공디자인 사업은 지역의 소공원과 광장, 주민자치센터와 가로변 사인물·담장·벤치·울타리 등 공공시설물을 편리하게 꾸미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고 있다.

또 보안등·비상벨 등 방범 시설 개선·설치, 주민 대상 범죄 예방 교육 및 프로그램 운영 등 범죄 유발 환경 개선도 공공디자인 사업이다.

도시와 농어촌 공공디자인, 범죄예방 환경디자인 등 3개 분야에 걸쳐 진행한 이번 공모에는 12개 시·군 18곳이 신청해 경합을 펼쳤다.

공모 선정 결과를 보면, 도시 공공디자인 분야에서는 △공주시 ‘공주대학로 활동 거점 조성 사업’ △당진시 ‘의여차! 줄로 하나되는 문화거리’ △부여군 ‘역사와 문화가 흐르는 거리 만들기’ △태안군 ‘머무르고 싶은 거리 조성 사업’ 등 4개 시·군이 대상으로 선정됐다.

또 농어촌 공공디자인 분야는 천안시 ‘포도마을 삼곡리 어메니티’가 대상으로 이름을 올렸다.

범죄예방 환경디자인은 △보령시 ‘신평지구 어린이 안심 상상마을 만들기’ △아산시 ‘둔포면 얼싸길 조성 사업’ △서산시 ‘거리를 밝히고(*), 안전을 더하다(+)’ △예산군 ‘예산읍 안전한길! 안심하길!’ 등이 사업 대상에 선정됐다.

선정 시·군은 사업비를 확보하고 사업자를 선정한 뒤, 민·관과 전문가가 참여하는 협의체를 구성해 사업을 추진하면 된다.

도 관계자는 “올해 공모에는 지난해보다 2배가 많은 18곳이 신청, 쾌적하고 안전한 생활환경에 대한 도민 욕구를 반영했다”라며 “선정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시·군 및 주민과 힘을 모아 나아가겠다”라고 말했다.



<제공부서>
건축도시과 공공디자인팀
041-635-4659

 

 

충청남도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네이버

* 충남넷과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