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내포시대

호수 품고 명산 업은 ‘명품 홍예공원’ 탄생

내포신도시 명품공원 조성 완료

2016.06.08(수) 10:50:58 | 도정신문 (이메일주소:ktx@korea.kr
               	ktx@korea.kr)

새롭게 조성된 홍예공원을 찾은 도민들이 호수 옆을 거닐고 있다.

▲ 새롭게 조성된 홍예공원을 찾은 도민들이 호수 옆을 거닐고 있다.


 

 

충남 홍성·예산 내포신도시에 명품 공원이 새롭게 탄생, 주민들로부터 인기를 끌고 있다.

 

도는 내포신도시 2단계 준공과 함께 홍예공원 조성 사업도 마침표를 찍고, 일반에 개방했다.

 

홍예공원은 2개의 호수(함양지)를 품고, 명산으로 꼽히는 용봉산과 수암산을 등에 업은 채 아기자기 하면서도 화려한 자태를 뽐내고 있다.

 

총 면적은 27 4650㎡로, 산책로와 수경시설, 광장, 운동 및 편익시설 등을 골고루 갖추고 있다.

 

산책로는 자작나무길과 소나무길, 편백길, 느티나무길 등으로 구분되며, 총 길이는 2840m에 달한다.

 

수경시설로는 3 6579㎡와 1 7169㎡ 규모의 호수 2개가 있으며, 이 중 한 곳은 용봉산·수암산 쪽으로 실개천 2개가 연결돼 색다른 멋을 선사하고 있다.

 

식재한 수목은 모두 61 3726주에 달하며, 광장 2곳은 3421㎡이다.     

 

또 운동시설로 다목적 운동장 1 3876, 자전거도로 800m가 조성됐고, 주차장과 화장실, 정자, 자전거보관대 등의 편익시설도 갖췄다.

 

이와 함께 야외무대 2, 고사분수와 바닥분수, 캐스캐이드 등도 홍예공원 곳곳을 장식하고 있으며, 경관 조명도 설치해 주민들의 야간 산책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현재 내포신도시 홍보관과 유채꽃단지가 조성된 홍예공원 앞쪽 부지는 추후 충남 대표도서관과 미술(박물)관 등이 들어설 예정이며, 공원과 용봉산 사이에는 충남보훈공원이 조성된다.

 

도 관계자는 “홍예공원은 규모가 큰 데다, 빼어난 모양과 탁월한 주변 여건으로 주민들에게 인기를 끌며, 내포신도시 활성화를 뒷받침하는 명품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말했다.

 

이 관계자는 또 “나무들 모두가 녹색 옷을 입고, 문화공연까지 펼쳐지면 더 많은 주민들이 찾는 명소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신도시개발과 041-635-4888

 


 

 

도정신문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